마세라티, 최초 전동화 SUV ‘르반떼 하이브리드' 글로벌 공개

- 상하이 오토쇼와 디지털 월드 프리미어 이벤트로 오프라인과 온라인 동시 공개
- 스피드와 민첩성 고수하는 마세라티의 전동화 철학 보여준 브랜드 최초 하이브리드 SUV
- 4기통, 2리터 엔진과 48볼트 하이브리드 시스템 결합...동급 가솔린•디젤 차량보다 가볍고 스포티한 주행 가능

이탈리안 하이퍼포먼스 럭셔리카 마세라티가 지난 12일, 2021 상하이 오토쇼(Auto Shanghai 2021)와 브랜드 사이트에서 실시한 디지털 월드 프리미어 이벤트를 통해 마세라티 최초의 전동화 SUV 르반떼 하이브리드를 전 세계에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르반떼 하이브리드는 혁신이라는 브랜드 본연의 가치를 고수하려는 마세라티의 전동화 철학으로 탄생했다. 연료를 절감하면서도 스피드와 민첩성을 제공하고 운전의 즐거움과 럭셔리를 강화하겠다는 의지로 마세라티 특유의 배기음을 유지한 하이브리드 SUV를 선보일 수 있었다.

르반떼 하이브리드는 지난해 기블리 하이브리드 출시와 함께 시작된 마세라티의 전동화 전략이 한 단계 더 도약했음을 보여주고 있다. 디젤차보다 빠르고 디젤•가솔린차보다 친환경적이며 독창적인 캐릭터를 자랑한다.

마세라티의 전동화 철학을 보여주는 파워트레인은 감속과 제동 시 에너지를 회수하기 위해 4기통, 2리터 엔진과 48볼트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결합했다. 무게는 디젤이나 가솔린 6기통 엔진의 동급 차량보다 가볍고 배터리를 후면에 탑재해 중량 배분을 최적화했기 때문에 스포티한 주행이 가능하다.

한편, 르반떼 하이브리드의 국내 출시 일정은 미정이다.

시승신청

마세라티만의 차별화된 럭셔리 감성을 지금 경험해 보시기 바랍니다.
시승신청